행복한 일상

겨드랑이 레이저 제모 후 관리 방법과 제모 크림 효과 본문

건강정보

겨드랑이 레이저 제모 후 관리 방법과 제모 크림 효과

happy dreamer 2020. 6. 11. 14:14

겨드랑이 털을 제거하기 위해서 자주 털을 깎는 사람들도 있고 털을 강제로 뽑아내기도 합니다. 제모를 위해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방법이 털을 깎는 것이지만 잘못된 방법으로 털을 자주 깎다보면 피부조직이 손상이 되어서 피부에 염증이 발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피부에만 자극이 되는 것이 아니라 모낭과 모공에도 자극을 주어서 모낭염과 같은 피부질환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그래서 겨드랑이 제모 크림을 바르는 분들도 있고 겨드랑이 레이저 제모 시술을 통해서 털을 완전히 제거하는 분들도 있습니다.

 


시술을 통해서 털을 제거할 때는 겨드랑이 레이저 제모 후 관리 방법에 따라서 부작용 없이 반영구적인 효과를 볼 수도 있습니다. 레이저 시술을 통해서 털을 제거하는 것은 비용은 들지만 반영구적으로 제거가 되기 때문에 겨드랑이 털을 확실하게 없앨 수 있는 방법입니다. 레이저 시술은 한번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몇차례에 걸쳐서 시술을 받아야 합니다. 2~3번 정도에 털이 제거가 되었다고 해서 시술을 중단하게 되면 모량이 다시 늘어날 수 있습니다. 의사의 권하는 최소한의 횟수만큼은 시술을 받아야 합니다.

 

 


병원마다 시술을 하는 횟수가 다르지만 최소한 5회 이상을 권하고 있습니다. 확실하게 제모를 하기 위해서는 10회 이상을 권하고 있습니다. 겨드랑이 레이저 제모 후 관리 방법은 시술 주기에 맞게 4주마다 한번씩 시술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시술 후에는 처방해주는 연고를 아침과 저녁에 하루 2회를 발라주어야 합니다. 레이저로 시술을 해도 모낭과 모공을 비롯해서 피부조직이 손상을 받은 상태이기 때문에 피부에 자극이 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겨드랑이에 땀을 많이 흘리게 되면 피부가 자극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겨드랑이에 땀이 차서 습해지지 않도록 해주어야 합니다.

 


레이저 시술을 할 때에는 마취 크림을 바르고 진행을 하기 때문에 시술 중에 아프지는 않습니다. 청소년들도 시술을 가능하지만 보호자의 동의가 필요합니다. 레이저 시술 외에 간편하게 제모를 하기 위해서 털을 제거하는 전용 크림을 사용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하지만 겨드랑이 제모 크림 효과는 있지만 반복적으로 사용을 하게 되면 피부조직에 손상을 유발하게 됩니다. 겨드랑이 제모 크림은 털을 깎거나 털을 뽑는 것이 귀찮을 때 가끔씩 사용을 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레이저 시술을 받으러 가기 전에는 1~2일 전에 미리 면도를 하시고 가면 됩니다. 시술을 받은 후에 자라는 털을 면도해도 되지만 최소 일주일 이상 지나서 하는 것이 피부에 자극을 줄일 수 있습니다. 겨드랑이 면도를 잘못해서 피부에 발진이 일어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리고 모낭에 염증이 발생해서 모낭염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도 있습니다. 털을 깎을 때도 모낭이나 모공이 손상될 수 있고 털을 강제로 뽑을 때도 손상이 될 수 있습니다. 그래서 면도를 하거나 뽑을 때도 최대한 손상이 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피부에 손상을 주지 않고 털을 깎거나 털을 뽑기 위해서는 모공을 열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면도를 할 때에도 모공이 당겨지면서 자극이 되기 때문에 피부가 자극을 받게 됩니다. 그리고 털을 깎는 방향이 털이 자라난 방향으로 깎아주어야만 모공의 자극이 줄어듭니다. 모공을 열어주는 방법은 면도 크림을 발라주는 것입니다. 남성들이 면도를 할 때 사용하는 쉐이빙 폼을 사용하시면 되는데 가격이 조금 비싼 제품을 구매하시면 피부에 자극이 없고 모공을 열어주는 효과도 뛰어납니다.

 


쉐이빙 폼을 잘 흔들어서 거품을 적당하게 겨드랑이에 발라주고 잠시 후에 면도를 시작하시면 부드럽게 털을 깎아낼 수 있습니다. 면도하는 방법으로 털을 제거하는 것이 싫다면 족집게를 이용해서 털을 뽑는 방법으로 제모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털을 뽑는 제모 방법도 모공의 손상이 심합니다. 털을 뽑을 때도 모공을 열어준 후에 제모를 하시면 모공이 손상되는 것을 최소화할 수 있습니다. 수건으로 이용해서 겨드랑이에 온찜질을 한 후에 털을 뽑아주시면 자극을 줄일 수 있습니다.

 


족집게로 털을 뽑거나 면도기로 제모를 자주 하게 되면 피부가 자극을 받아서 칙칙하게 변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피부조직은 자극을 반복적으로 받거나 피부에 염증이 생기게 되면 멜라닌 색소가 증가하면서 피부색이 어둡게 색소침착이 됩니다. 피부톤이 어두워지는 색소침착도 여성들이 가장 스트레스를 받는 증상이기 때문에 색소침착이 심해지기 전에 피부과에서 가셔서 진료를 받고 증상을 개선하는 것이 좋습니다. 색소침착이 오래되어서 미백 크림을 발라도 증상이 좋아지지 않을 때는 레이저 시술을 통해서 증상을 개선할 수 있습니다.

 

 


겨드랑이에 땀이 많이 나는 다한증 증상이 없다면 겨드랑이 털이 있는 것이 좋습니다. 하지만 깨끗한 피부를 유지하고 싶은 분들은 어쩔 수 없이 제모를 해야 합니다. 어떠한 방법으로 제모를 해야 할지는 본인이 판단을 잘 하시면 됩니다. 비용이 들더라도 반영구적으로 겨드랑이 털을 제거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이 들면 시간과 비용을 들여서라도 레이저 시술을 받으시면 됩니다. 레이저 시술에 대한 부작용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니지만 시술을 끝내고 나면 가장 만족한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이상으로 겨드랑이 레이저 제모 후 관리 방법과 겨드랑이 제모 크림 효과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