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일상

다양한 간질환을 유발하는 탄산음료 본문

건강정보

다양한 간질환을 유발하는 탄산음료

happy dreamer 2021. 8. 29. 21:58

현대인들은 목이 마를 때 물을 마시는 경우도 많지만 커피나 음료수를 많이 마시고 있습니다. 물을 많이 마시면 노폐물을 배출해주고 인체 필요한 건강한 수분을 공급해줍니다. 하지만 음료수를 많이 마시는 것은 건강에 좋지 않습니다. 음료수 중에서도 당분이 많이 들어 있는 탄산음료를 즐겨게 마시게 되는 간질환으로 유발할 수 잇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패스트푸드는 치킨, 육류를 등을 섭취할 때 가끔씩 마시는 정도의 탄산음료는 크게 문제를 일으키지 않지만 매일 4잔 이상의 탄산음료를 마시는 것은 간건강에 치명적입니다.

 

 

간은 우리 인체 내에서 필수 영양소인 지방과 단백질, 탄수화물의 대사에 관여하고 다양한 영양성분들을 저장하는 곳입니다. 그리고 체내에 유입되는 노폐물과 독소의 대부분을 해독해주는 조직이기 때문에 간기능에 문제를 일으키면 우리 몸을 정상적인 대사활동을 할 수 없습니다. 탄산음료가 우리 몸에 나쁜 이유는 음료수 내에 다량 함유되어 있는 당분 때문입니다. 간질환 중에서 지방간은 알코올성과 비알코올성으로 나뉘어지는데 알코올성은 음주 때문이고 비알코올성 지방간은 대부분 당분의 과다한 섭취 때문입니다.

 

 

 

그래서 지방간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당분의 섭취를 줄이는 것이 가장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탄산음료를 좋아하는 이유는 마실 때 느껴지는 청량감 때문이라고 합니다. 당분이 없는 탄산음료가 아니라 당분이 함유된 탄산음료를 매일 과다하게 섭취하는 것은 지방간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간경변증도 당분을 많이 섭취하게 되면 증상이 더욱 악화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당분의 과다한 섭취하는 인슐린의 저항성을 높이기 때문에 제2형 당뇨병을 유발할 수도 있습니다.

 

 

우리가 알고 있는 당분은 설탕과 같은 인공 감미료 외에도 밀가루나 쌀과 같은 탄수화물도 당분이 될 수 있습니다. 탄수화물을 과다하게 섭취하게 되면 필요한 탄수화물만 체내에 흡수가 되고 나머지는 당으로 전환되어서 체내에 과다한 당분이 축적됩니다. 그래서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는 당분이 들어 있는 음료수나 과자도 줄여야 하지만 밀가루나 쌀을 과다하게 섭취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탄수화물과 지방의 섭취를 줄이고 단백질의 섭취를 늘리는 것이 좋습니다. 이상으로 다양한 간질환을 유발하는 탄산음료의 유해성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